코로나와 장마가 오래가네요 > 자유게시판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
자유게시판

자유게시판

코로나와 장마가 오래가네요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이정수 작성일20-08-12 16:09 조회106회 댓글0건

본문

코로나도 있는데 장마도 정말 오래가네요. 참 걱정입니다.

 

좋은 글 하나 남기고 갈게요

 

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 

 

사각의 사이버 공간에서 우리가 닉네임으로 

그 사람의 대한 감정과 서로를 느끼고 서로를 알아 갑니다. 

 

닉네임이 그 사람의 인격과 품위를 판단 할 수는 없지만 

때로는 닉네임이 그 사람의 얼굴이고 우리들의 목소리입니다.

 

정감 있고 따스함이 담겨있는 목소리 음성은 아닐지라도 

서로에게 다가갈 수 있는 최대한의 수단입니다.

 

눈에 익은 닉네임이 안 보일 때는 괜시리 기다림이란 즐거움으로 

때론 걱정어린 눈빛으로 그들을 생각할 때도 참 많습니다.

 

행여 아픈건 아닐까? 

행여 무슨 일이 있는 건 아닐까? 

궁금함 그런 작은 것에서 행복함을 느낄 때도 있습니다. 

 

그냥 한 공간에 있다는 소속감 즐거움으로 웃음꽃이 

피어나기도 하고 글과 유머를 보고 살포시 미소짓기도 합니다.

 

깨알같은 글씨 한 줄 한 줄로 상대의 기분을 알아내고 

조금이나마 위로가 될 수 있게끔 미소와 여유로움으로 

다가서기도 하고 따스함으로 서로에게 의지할 때도 있습니다.

 

언제나 변치 않음으로서 서로에게 소중하고 좋은 인연으로 

쭈~욱 남았으면 하는 바램이지만 

 

그건 일방적인 작은 소망일 뿐 

뒤돌아서면 상처 투성일 때도 있습니다. 

 

그런 인터넷 공간의 쉼터이기에 서로 감싸 안으려고 자신을 

웃음으로 포장할 때가 있습니다. 

 

그래도 생각이 비슷하고 책임 있게 판단할 수 있으므로 

희망은 언제나 우리들에게 있습니다.

 

따스한 말 한마디 비록 작은 댓글 이지만 꿈과 희망을 안겨주며, 

격려해주는 우리들이기에 다정한 친구로 다가설 것입니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자유게시판 목록

Total 115건 1 페이지
자유게시판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공지 광고성 글은 예고 없이 삭제합니다. 인기글 관리자 12-21 1331
114 아파트가 비싸다 한들... 인기글 누리솔 09-06 138
113 아름답다 인기글 누리솔 09-05 162
112 노예는 아니지만... 인기글 누리솔 09-04 110
111 묻노니... 누리솔 09-03 92
110 운좋게 살아남은 것이 아니다 누리솔 09-03 53
109 가는 데 순서 없습니다 누리솔 09-02 71
108 고독 누리솔 09-02 64
107 미련한 놈 누리솔 09-01 68
106 다람쥐 누리솔 08-31 64
105 마음이 머물러야 하는 곳 인기글 누리솔 08-30 103
104 문이 좁으면 세상도 좁다 누리솔 08-30 76
열람중 코로나와 장마가 오래가네요 인기글 이정수 08-12 107
102 위대한 필란트로피스트 인기글 박수현 07-09 142
101 좋은 곳이네요. 인기글 강호연 05-18 297
게시물 검색
상단으로

TEL. 031-775-8560 FAX. 031-775-8563 경기도 양평군 청운면 백동길 1-36
대표:봉준석 사업자등록번호:132-82-11362 개인정보관리책임자:관리자

Copyright 2012 by 무진복지재단 All rights reserved.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